청운효자동 동복지대학 나눔 행사
상태바
청운효자동 동복지대학 나눔 행사
  • 종로마을 N
  • 승인 2021.12.1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주도로 우리 마을에 필요한 복지사업이 무엇인지를 결정하고 실행주체가 되는 동복지대학

청운효자동주민센터는 주민 주도로 우리 마을에 필요한 복지사업이 무엇인지를 결정하고 실행주체가 되는 ‘동복지대학’을 운영해 지역사회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힘쓰고 있다.
 
올해 동복지대학 2년차 과정에 들어서며 참여자 17명을 모집하고 기획단을 구성해 복지의제를 발굴하였으며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치는 중이다.
 
지난 10월부터 워크샵을 포함한 교육을 진행한 데 이어 마을에 가장 필요하다 여겨지는 세 가지의 마을복지의제 ▲행복을 나누다(행복 김장 나눔) ▲마음을 나누다(이웃과 함께 따뜻한 겨울나기) ▲이웃과 함께하다(우리 함께 만들어요)를 선정하게 됐다. 이를 토대로 수립된 마을복지계획은 복지대학 참여자들이 11월과 12월 직접 실행한다.
 
가장 먼저 추진한 마을복지계획은 홀몸어르신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행복 김장 나눔’이다. 지난 11월 26일, 직접 김치를 만들고 복지플래너와 2인 1조로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각 5kg씩 전달하였으며 추운 겨울을 잘 이겨내라는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서 ‘이웃과 함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진행하였다. 장애가족이 있는 가정을 대상으로 코로나 극복을 향한 의지와 희망을 담은 겨울양말세트를 제공하였을 뿐 아니라 저소득 주민에게는 한겨울 난방비도 일부 지원하였다.
 
마지막으로 장애인 가정, 비장애인 가정과 함께 ‘우리 함께 만들어요’ 요리교실을 운영 중이다. 1회차 수업은 지난 4일(토), 2회차 수업은 11일(토) 14:00 청운효자동 자치회관 요리실에서 열었다. 케이크와 찐빵, 크리스마스 시즌에 어울리는 로제소스 함박스테이크 등을 만들어보며 가족 간 유대감을 높이고 마을공동체의 의미에 대해서도 되새겨보는 뜻깊은 시간이었다.
 
동복지대학 운영 주축인 청운효자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강선 위원장은 “동복지대학은 내가 살고 있는 마을의 문제를 고민하고 수행방법 모색에 이르기까지 이웃과 소통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음을 밝히며 “복지대학 학생들이 청운효자동의 복지플래너가 돼 소외된 이웃을 보살피는 협의체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장 나눔 행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