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방지역 맞춤형 해충방제사업 추진
상태바
쪽방지역 맞춤형 해충방제사업 추진
  • 종로마을 N
  • 승인 2021.08.11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구는 무더운 여름철을 맞아 쪽방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 및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올해 8월부터 12월까지 「쪽방지역 맞춤형 해충방제사업」을 추진한다. 쪽방 지역은 좁고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대다수 주민들이 생활하는데다, 좁은 골목길 내 건물들이 밀집해 해충이 번식·활동하기에 유리하다는 문제점을 지니고 있다.
 
 
특히 구는 폭염으로 고온다습한 날씨가 계속되면서 해충 개체 수가 급증하는 점을 고려해 이번 사업을 서두르게 됐다. 대상지는 돈의동 쪽방 일대이며, 건물 85동 내 주민 540여 명이 거주 중이다. 창신동 쪽방지역의 경우, 기존에 외부 후원을 통한 관련 사업을 진행하고 있어 돈의동을 이번 사업 대상지로 정했다.
 
해당 가구마다 찾아가 현장에 맞는 약제를 사용·지급하는 식으로 맞춤형 긴급방제서비스를 제공하고, 주민 스스로가 개인 위생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도록 ‘위생 방역 리플릿’ 등 관련 교육 자료 또한 전달한다.
 
이밖에도 구는 돈의동·창신동 쪽방 지역에 「에어컨 설치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주민들의 온열 질환 예방과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을 위해서다.
 
6일(금) 에어컨 설치에 따른 전기안전·소방안전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관계부처 실무자들과 현장을 직접 둘러보고, 다음 주까지 대상자 선정을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구는 쪽방 주민을 중점 대상으로 삼은 「알코올 중독 회복 프로그램」 또한 운영 중이다. 알코올 의존도가 높거나 남용하고 있는 주민 누구나 매주 수요일 돈의동 쪽방상담센터를 방문해 참여할 수 있다. 

쪽방지역 맞춤형 방제작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