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소설에 담긴 시대, 사회, 사람 사는 이야기
상태바
옛 소설에 담긴 시대, 사회, 사람 사는 이야기
  • 종로마을 N
  • 승인 2021.06.02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3일부터 9월 23일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
우리소리도서관에서 비대면으로 진행

 

종로구는 한국영화, 한국문학 등 K콘텐츠의 보고나 다름없는 한국 고소설에 대해 깊이 있게 배울 수 있는 특강을 6월 3일부터 9월 23일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 우리소리도서관에서 운영한다.
 
이번 강의는 「옛 소설에 담긴 시대, 사회, 사람 사는 이야기」라는 제목으로 총 15회에 걸쳐 열린다. 근대 이전 창작된 고소설의 개념과 양식, 작품을 소개하고 창작자의 삶과 환경에 대해서도 탐구하는 의미 있는 시간들로 구성했다. 특히 돌베개 출판사, 한국고소설학회와 협력해 15명의 연구자들이 강의를 이끌 예정이다.
 
전기소설의 탄생을 배우는 ▲1강(6월 3일) “기이한 만남, 환상적 사랑”을 시작으로 ▲2강(6월 10일) “저승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 김시습의 <금오신화>” ▲3강(6월 17일) “꿈속에서라도 – 지식인의 꿈속 여행, 몽유록” ▲4강(6월 24일) “사랑이라는 이유로 – 17세기 애정전기소설 <운영전>과 <주생전>” 등 9월 23일까지 이어진다.
 
강의 일정 및 주제는 종로문화재단 홈페이지(www.jfac.or.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청소년 이상 누구나 종로문화재단 및 우리소리도서관(☎070-4550-5016)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전액 무료이다.
 
6월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우리소리도서관에서 대면 수업을 병행할 계획이다. 추후 수강생과 함께하는 고소설 읽기, 낭독, 필사 동아리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강의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주관 ‘2021년 독서아카데미 사업’ 수행기관으로 종로문화재단이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